닫기 공유하기

국토부, 지난해 전국 건물에너지 총사용량 "전년대비 1.3%↓"

2018년 대비 단위면적당 사용량 9.0% 감소
"통계 데이터 기반 탄소중립 정책 수립 기여"

[편집자주]

국토교통부 전경. 2023.10.23 ©News1 박기현 기자
국토교통부 전경. 2023.10.23 ©News1 박기현 기자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전국 모든 건물의 에너지사용량을 집계한 결과, 에너지 총사용량과 단위면적당 에너지사용량이 전년 대비 각각 1.3%, 4.4% 감소했으며, 기준년(2018년) 대비 단위면적당 사용량은 9.0% 감소했다고 3일 밝혔다.

2023년 건물 연면적이 전년보다 증가(3.2%)했음에도 불구하고, 건물에너지 총사용량은 47만4000TOE 감소(1.3%)한 3588만8000TOE로 집계됐다.

'TOE(석유환산톤)'은 석유 1톤이 연소할 때 발생하는 열량으로, 표준 에너지단위(IEA)로 쓰인다.

또 건물의 단위면적당 에너지사용량은 전년 대비 4.4%, 기준년(2018년) 대비 9.0% 감소한 117kWh/㎡로 나타나, 2018년 이후 최저치를 기록했다.

이우제 국토교통부 건축정책관은 "건물부문 탄소중립 달성을 위해 국가 건물에너지 사용량 추이 및 지역별 용도별 사용현황 등을 파악하는 것은 매우 중요하다"며 "통계 데이터 기반의 탄소중립 정책 수립에 기여할 수 있도록 추가 통계지표 발굴 등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