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삼성화재, OK금융 리베로 조국기 영입…트레이드 대가로 1억원 지급

군입대한 이상욱 공백 메워

[편집자주]

삼성화재로 이적한 조국기 (한국배구연맹 제공)
삼성화재로 이적한 조국기 (한국배구연맹 제공)

남자 프로배구 삼성화재는 OK금융그룹에서 리베로 조국기(35)를 받고 이적료 1억원을 지급하는 트레이드를 진행했다고 3일 밝혔다.

조국기는 2011년 3라운드 5순위로 대한항공에 입단, 2013년 신생팀 창단 지원 선수로 러시앤캐시(현 OK금융그룹)로 이적했다.

그 동안 12시즌 동안 OK에서 뛰며 통산 리시브 효율 47.8%를 기록 중이다.

삼성화재는 트레이드를 통해 군입대한 이상욱의 공백을 메울 수 있게 됐다.

김상우 삼성화재 감독은 "조국기는 선수단 운영에 반드시 필요한 선수"라며 "새로운 팀에서 자신의 기량을 마음껏 펼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