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신한은행, 군인·병역명문가 대출·예적금 우대금리 제공

호국 보훈의 달 맞아 ‘군 상생금융 패키지’ 시행

[편집자주]

자료제공=신한은행
자료제공=신한은행

신한은행은 6월 호국 보훈의 달을 맞아 군 장병과 3대에 걸쳐 현역복무 등을 성실히 마친 ‘병역명문가’를 위해 ‘군(軍) 상생금융 패키지’를 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신한은행 ‘군 상생금융 패키지’는 군 장병과 병역명문가 고객들을 대상으로 하는 대출·예금 상품에 다양한 혜택을 담고 있다. 구체적으로는 군 관련 대출 상품에 대한 금리 인하 및 한도 상향, 직업군인 전용 금리우대 입출금통장 출시, 병역명문가를 위한 대출금리 우대 및 적금 상품 출시 등이다.

우선 신한은행은 장교·부사관·준사관·군무원·사관생도 등을 대상으로 하는 군 전용 대출 상품 ‘군인행복대출’, ‘쏠편한 군인대출’ 금리를 0.4%포인트(p) 인하하고 최고 한도를 1억 5000만원에서 2억원으로 상향했다. 국군재정관리단의 ‘군인생활안정자금 대출 추천서’를 발급받은 군인을 대상으로 하는 ‘군인생활안정자금 대출’ 금리는 0.7%p 인하했다. 이번 군 관련 대출 상품 금리우대는 대출 신규 금액 기준 총 1조원 한도로 진행된다.

신한은행은 병역명문가 고객들에게도 대출 혜택을 제공한다. 먼저 CSS신용대출 상품에 ‘병역명문가 우대금리(0.5%p)’를 신설했다. 우대금리는 영업점 창구에서 대출을 신청하는 경우 적용 받을 수 있으며, 병무청에서 발급하는 ‘병역명문가증’을 제출하면 된다. 병역명문가 우대금리를 적용받고 신규한 CSS 신용대출에 대해서는 중도상환해약금도 면제한다.

신한은행은 군장병과 병역명문가 고객들을 위한 예금상품도 마련했다. 병역명문가 고객에게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신한 플랫폼 적금(병역명문가)’을 5만좌 한도로 출시했으며, 직업군인(장교·부사관·준사관·군무원), 군인연금수급자, 군인공제회 회원을 대상으로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모바일 전용 고금리 입출금 계좌 ‘신한 군인행복 통장’도 6월 중 5만좌 한도로 출시할 예정이다.

‘신한 플랫폼 적금(병역명문가)’은 매월 최대 100만원까지 입금할 수 있는 적금 상품으로 기본금리 연 2.0%에 우대금리 포함 최고 연 5.0%의 금리를 제공한다. 우대금리는 △적금 가입 직전 3개월 이내 신한은행 적금 미보유 시 연 1.0%p △병역명문가증 제출 시 2.0%p다.

6월 중 출시되는 ‘신한 군인행복 통장’은 기본금리 연 0.1%에 우대금리 2.9%p를 더해 최고 연 3.0% 금리가 적용되는 입출금 계좌다. 우대금리는 △국군재정관리단으로부터 정기급여 또는 군인연금 입금 △신한 국방복지카드를 보유하고 결제계좌를 신한은행으로 지정 등 조건 중 1개 이상 충족하면 된다. 우대금리는 잔액 200만원까지 적용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국가와 사회를 위해 헌신하는 군인 및 가족들에게 도움이 되는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