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국가안보실 "9·19 군사합의 효력 정지…北 도발 즉각 조치"(2보)

내일 국무회의 상정 예정

[편집자주]

용산 대통령실 청사 전경. (뉴스1 DB) 2023.3.6/뉴스1
용산 대통령실 청사 전경. (뉴스1 DB) 2023.3.6/뉴스1

국가안보실이 3일 9·19 군사합의 전체 효력을 정지하기로 결정했다.

안보실은 이날 오전 11시 김태효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사무처장(안보실 1차장) 주재로 실무조정회의를 열고 9·19 군사합의 전체 효력을 정지하는 안건을 4일 국무회의에 상정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안보실은 "그동안 9·19 군사합의로 제약받은 군사분계선(MDL) 일대에서 군사훈련이 가능해지고, 북한 도발에 대한 보다 충분하고 즉각적인 조치가 가능해질 것"이라고 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