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행복청, 세종에 '시니어주택' 도입…"민간기업 노하우 듣는다"

'도시근교형 시니어주택' 도입방안 마련 위한 세미나 개최

[편집자주]

행복청 제공.
행복청 제공.

행복청이 초고령화 시대에 대비해 행복도시 내 시니어 특화주택 도입방안 마련을 위해 엠디엠그룹과 함께 시니어주택 관련 노하우 등을 공유하는 공공기관-민간기업 합동 세미나를 지난 31일에 개최했다고 3일 밝혔다.

엠디엠그룹은 국내 종합부동산개발 전문기업으로 최근 시니어주택과 관련된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 중이며 ‘도시근교형 시니어주택’ 사업에 대한 많은 전문지식을 보유하고 있다. 현재 경기도 의왕시에서 백운호수 푸르지오 ‘숲속의 아침’을 건립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국내 최초 '헬스케어 리츠 사업(화성동탄2)'의 사업자로 선정돼 사업 영역을 확장 중이다.

이번 세미나는 민간기업의 시니어주택 추진사업의 전문성 등을 공유하고 행복도시 내 도심근교형 시니어주택 도입방안 마련하고자 추진된 것으로 도시개발 과정에서 민간의 다양한 아이디어를 적극 활용하고자 하는 김형렬 행복청장의 아이디어로 시작됐다. 행복청은 이번 세미나를 통해 민간기업 개발사업의 다양한 노하우 등을 공유받아 향후 행복도시 내 '도심근교형 시니어주택' 도입방안 마련 시 적극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김형렬 행복청장은 "행복도시 세종은 전국에서 가장 젊은 도시이지만 장기적인 관점에서 점점 증가하는 시니어 세대들을 위해 지원시설 마련 등 대비가 필요하다"며 "앞으로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를 넘어 60세 이상의 부모세대도 살기 좋은 행복한 도시 개발을 위해 민간 전문가 및 관계기관 등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수용하여 행복도시만의 ‘시니어주택’ 사업모델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