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대방건설, 과천 지정타 '디에트르 퍼스티지' 이달 중 분양

740가구 모두 59㎡로 구성...판상형에 광폭거실 설계

[편집자주]

대방건설 디에트르 퍼스티지 야간 투시도.(대방건설 제공)
대방건설 디에트르 퍼스티지 야간 투시도.(대방건설 제공)

대방건설이 과천 지식정보타운(지정타)의 마지막 민간 분양 단지인 ‘과천 디에트르 퍼스티지’ 분양을 6월 중에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이 단지는 과천시에서 햇수로 4년 만에 이루어지는 신규 아파트 분양이자 대방건설의 첫 ‘디에트르’ 브랜드 공급으로 수요자들의 기대를 충족하기 위해 상품성도 한층 끌어올릴 계획이다.

단지는 전용면적 59㎡ 타입에 전 타입 판상형 구성 및 4Bay 평면에 맞춘 ‘광폭거실’ 설계가 적용된 혁신 평면설계를 선보일 예정이다.

주차공간의 경우 가구당 약 2.16대가 가능하도록 계획돼 시간대 관계없이 여유 있게 이용할 수 있다. 여기에 확장형 주차공간(길이 5.2m, 너비 2.6m) 529대, 전기차 충전소 82대(예정) 등이 계획되어 시간대 관계없이 여유롭게 주차 공간을 이용할 수 있다.

단지는 경기도 과천시 일대에 지하 3층~지상 최고 28층, 8개동, 전용면적 59㎡, 총 740가구로 조성된다.

이 단지는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돼 과천시 내 다양한 인프라를 누리기 편리하게 입지를 갖춘다. 우선 단지는 4호선 ‘과천정보타운역(예정)’과 ‘정부과천청사역’의 중심에 위치한다.

정부과천청사역의 경우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C노선(예정)’이 지날 예정으로 교통 편의는 더욱 우수해질 예정이다. 여기에 단지는 현재 추진 중인 ‘위례~과천선’에 따른 수혜도 기대할 수 있다.

자차로는 ‘과천봉담도시고속화도로’, ‘제2경인고속도로’, ‘과천대로’ 등이 인근에 있어 양재, 사당 등 서울 주요 강남권에 자차 약 20분 내로 접근이 가능하다. 수원, 안양, 용인, 판교 등 인접한 도심지로 접근도 수월하다.

도보권에는 갈현초, 문원초, 문원중, 과천중앙고 등이 있으며, 과천여고, 과천외고 등도 인근에 있어 우수한 면학분위기를 누릴 전망이다. 셔틀버스와 같이 대중교통을 이용하여 평촌 학원가 등에도 접근이 편리해 방과 후 교육환경도 우수할 것으로 보인다. 일대에는 ‘넷마블’, ‘광동제약’ 등 첨단 IT와 제약 바이오 기업 입주(예정)로 우수한 직주근접성도 기대된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