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몰입감 최고"…삼성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OLED' 출시

고해상도 모니터 '뷰피니티' 신제품 5종도 선봬

[편집자주]

T1 선수단이 삼성전자 OLED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OLED G8(G80SD)'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케리아, 오너, 페이커, 구마유시, 제우스.(삼성전자 제공)
T1 선수단이 삼성전자 OLED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OLED G8(G80SD)'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케리아, 오너, 페이커, 구마유시, 제우스.(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005930)는 4일 혁신 기술을 적용하고 새로운 기능을 대거 탑재한 2024년형 게임용 모니터 '오디세이 OLED'와 고해상도 모니터 '뷰피니티' 신제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새로 출시한 오디세이 OLED 2종(G80SD·G60SD)은 삼성전자만의 독자적인 번인 방지 기술인 '삼성 OLED 세이프가드+'를 최초로 적용한 제품이다.

삼성 OLED 세이프가드+는 세계 최초로 진동형 히트 파이프를 모니터에 적용한 '다이내믹 쿨링 시스템'을 탑재한 것이 특징이다. 기존 흑연 시트 방식 대비 5배 더 열을 분산시키고, 밝기 변화 없이 스크린 온도를 낮춰 번인을 예방한다.

새 오디세이 OLED 2종은 미국 안전 인증기관인 'UL'의 검증을 받은 'OLED 글레어 프리' 기술을 적용해 빛 반사를 줄여준다. 별도의 차광 후드 없이도 선명한 화질과 일관된 수준의 밝기와 색상으로 게임을 할 수 있다.

또 오디세이 OLED 시리즈만의 초슬림 메탈 디자인과 게임 화면을 분석해 조명 색상을 바꿔주는 '코어 라이팅+'를 적용해 몰입감 있는 게임 경험을 제공한다.

이 중 오디세이 OLED G8(G80SD)은 '스마트 허브'와 스트리밍 게임 플랫폼 연동 서비스인 '삼성 게이밍 허브'가 내장돼 별도의 기기 연결 없이도 클라우드 게임이나 OTT 서비스를 감상할 수 있다. AI 프로세서인 'NQ8 AI 3세대 프로세서'도 탑재해 삼성 OLED 게이밍 모니터 최초로 '4K AI 업스케일링' 기능을 제공한다.

삼성전자 고해상도 모니터 '뷰피니티(S80UD)' 라이프스타일 이미지.(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 고해상도 모니터 '뷰피니티(S80UD)' 라이프스타일 이미지.(삼성전자 제공)

고해상도 모니터 뷰피니티 신제품 5종(S80UD·S80D·S70D·S60UD·S60D)은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최소 10% 이상의 재활용 플라스틱 소재를 활용했다. 포장 패키지는 분해 과정에서 재활용이 쉽도록 스테이플러 대신 접착제를 사용했다.

장시간 작업으로 지친 눈을 보호하기 위해 글로벌 시험·인증 기관 'TUV 라인란드'에서 인증받은 '인텔리전트 아이 케어' 기능이 지원된다.

인체공학적 스탠드 디자인을 적용해 △눈높이에 맞는 자유로운 높낮이 조절(HAS) △상하 각도 조절(Tilt) △가로·세로 전환(Pivot) 등이 가능하며 △VESA 표준 월 마운트와 호환돼 공간 제약 없이 모니터를 배치할 수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