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SKB, B tv서 '서울국제환경영화제' 특집관 운영

'무법의 정원사' 등 62편 제공

[편집자주]

(SK브로드밴드 제공)
(SK브로드밴드 제공)

SK브로드밴드(033630)는 제 21회 서울국제환경영화제 주요 작품을 무료로 볼 수 있는 B tv 특집관을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서울국제환경영화제는 아시아 최대이자 세계 3대 환경영화제로 이달 5일부터 30일까지 열린다. 기후 위기 상황이라는 인식을 공유하고 '기후위기에 대해 행동하자'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B tv 특집관에 편성된 작품은 서울국제환경영화제 상영작 중 제작국에서 상영된 작품을 제외하고 아시아 지역에서 처음 상영하는 '무법의 정원사' 등 62편이다.

총 10편 이상을 시청한 고객 중 30명을 추첨해 주문형비디오(VOD) 구매 시 사용할 수 있는 총 30만 포인트와 영화제 굿즈도 증정한다.

김혁 SK브로드밴드 미디어CO 담당은 "앞으로도 미디어를 활용한 환경 인플루언서 역할을 통해 환경 문제에 관한 대중의 인식과 사회적 공감 확대에 기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