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하나투어, 7·8월 中 내몽고向 단독 전세기 띄운다

7~8월 한정 주 2회…"초원과 사막, 대자연을 정복하는 기회"

[편집자주]

내몽고 사막(하나투어 제공)
내몽고 사막(하나투어 제공)

하나투어(039130)가 코로나19 이후 첫 내몽고 단독 전세기를 7월과 8월 한정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내몽고는 중국 북부에 자리해 여름 평균 기온이 22도 정도로 쾌적한 날씨를 자랑한다. 특히 6~9월은 내몽고를 여행하기 좋은 최적의 시기로 평화로운 초원과 사막, 밤 하늘 별 관측 등의 숨겨진 매력을 즐길 수 있어 여름 여행지로 주목받고 있다.  
 
하나투어는 진에어를 이용해 단독으로 내몽고 호화호특 직항 전세기를 운영하며 다음 달 17일부터 8월28일까지 2회(수, 토) 출발한다.  
 
전세기 상품 '내몽고·초원·사막 5, 6일'은 내몽고의 초원과 사막을 정복하는 일정이다.

호화호특의 시라무런 초원과 세계에서 9번째로 큰 샹사완사막에서 낙타 체험, 사막 자전거, 짚라인 등 다양한 액티비티를 즐길 수 있다.

또 유목민 전통가옥을 개조한 현대식 게르(2인 1실)에서 숙박하며 대자연 속에서 특별한 추억을 만든다.  
 
하나투어 관계자는 "증가하는 중국 여행 수요에 발맞춰 신규 노선 확대의 일환으로 전세기 상품을 마련했다"며 "앞으로 중국 내 매력적인 여행지 발굴과 전세기 상품 확대로 여행객 편의 제공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