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하반신 마비 박위, ♥송지은과 10월 결혼 "부부관계 가능, 정자 상태 궁금"

[편집자주]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10년 전 건물 낙상사고로 하반신 마비 판정을 받은 유튜버 박위가 걸그룹 '시크릿' 출신 배우 송지은과 결혼을 앞두고 정자 상태에 대한 궁금증을 털어놨다.

박위는 지난 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 스페셜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김기리, 문지인 부부가 검진받는 모습이 공개됐다. 김기리는 남성 호르몬 수치 상위 0.1%를 기록했다.

이와 관련 서장훈은 박위에게 "결혼 전 웨딩 검진을 앞두고 있는데 만점 받고 싶은 항목이 있냐"고 물었다.

박위는 "제가 운동을 열심히 하는 편이다. 그래서 특별히 문제는 없을 것 같은데 가장 궁금한 게 정자 상태"라고 답했다.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이를 들은 김구라는 "그건 남성 호르몬이랑 또 다르다"고 말했다. 박위는 "그래서 정자 검사를 한 번 꼭 해보고 싶다. 그리고 정자들이 아직 잘 살아있을지 궁금하다"고 밝혔다.

또 박위는 "(결혼하고) 바로는 아닌데 나중에 당연히 2세 계획이 있다"며 "저희는 특별히 성별을 가리지 않는데 '지은이 닮은 딸 낳으면 너무 예쁘지 않을까'라는 생각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문지인은 "김기리랑 같이 가라"고 추천했다.

앞서 박위는 한 프로그램에 출연해 "하반신 마비인 사람도 부부관계가 가능하냐는 질문을 많이 받았다"며 "하반신 마비인 남자 4명을 불러 토크쇼를 했고, 그 결과 '부부관계가 가능하다'는 답을 얻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한편 박위는 송지은과 오는 10월 9일 결혼을 앞두고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