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프로축구 성남, 창단 35주년 기념 '일화 시절' 노란색 유니폼 출시

올드팬 향수 자극하는 색상 기반

[편집자주]

성남FC가 창단 35주년을 기념해 출시한 노란색 유니폼. (성남FC 제공)
성남FC가 창단 35주년을 기념해 출시한 노란색 유니폼. (성남FC 제공)

프로축구 K리그2(2부리그) 성남FC가 창단 35주년 기념 스페셜 유니폼을 출시한다.

성남은 "오는 15일 오후 7시 30분 성남 탄천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지는 FC안양과의 경기에서 선수단은 창단 35주년 스페셜 유니폼을 착용한다"면서 "스페셜 유니폼은 경기 당일 구단 공식 스토어에서 한정 판매되며 잔여분은 온라인으로 판매된다. 선수단이 착용한 실착 유니폼은 추후 옥션을 통해 판매될 예정"이라고 4일 밝혔다.

이번 유니폼은 구단 키트 서플라이어인 엄브로 100주년과 성남FC의 창단 35주년을 맞아 특별 제작됐다.

이번 스페셜 유니폼은 일화 시절의 노란색을 메인 컬러로 사용, 성남의 올드팬의 향수를 자극한다. 이와 함께 유니폼 좌측에 성남FC의 창단 35주년이자 시민구단 전환 10주년을 기념하는 특별로고를 추가, 성남의 과거와 현재가 공존한다는 의미를 담았다.

성남은 안양과의 홈경기를 '창단 35주년 브랜드 데이'로 꾸며 경품 부스, 다양한 포토존과 체험존 등 즐길 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