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日 후쿠시마 오염수 6차 방류 완료…7892톤 흘려보냈다

이르면 이달 내로 7차 방류 시작

[편집자주]

일본 후쿠시마현 오쿠마마치에서 방사능 오염수가 방류되기 전 촬영된 후쿠시마 제1 원자력발전소의 모습. 2023.08.24/ © 로이터=뉴스1 © News1 권진영 기자
일본 후쿠시마현 오쿠마마치에서 방사능 오염수가 방류되기 전 촬영된 후쿠시마 제1 원자력발전소의 모습. 2023.08.24/ © 로이터=뉴스1 © News1 권진영 기자

일본 후쿠시마 제1원자력발전소에서 실시한 오염수의 6차 바다 방류가 4일 종료됐다고 현지 방송 후쿠시마중앙테레비가 보도했다.

이번 6차 방류는 지난달 17일부터 시작됐다. 이달 3일 배관을 오염수가 아닌 물로 씻어내는 작업을 거쳐 4일 정오에 절차가 완료됐다.

원전 운영사인 도쿄전력은 6차 방류를 통해 총 7892톤의 오염수를 흘려보냈다고 밝혔다.

도쿄전력은 주변 해수의 트라이튬 농도에 문제가 있는 값은 나오지 않았고 눈에 띄는 문제도 확인되지 않았다고 주장했다.

지난해 8월부터 도쿄전력은 이달까지 여섯 차례에 걸쳐 총 4만7000톤의 오염수를 후쿠시마 원전 앞바다로 흘려보냈다.

올해 도쿄전력은 오염수를 7회로 나눠 총 5만4600톤 분량을 방류할 계획이다. 7차 방류는 이르면 이달 내로 시작된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