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송강호 '삼식이 삼촌', 북미 등 전세계 언론 호평 "혼을 쏙 빼놓는다"

[편집자주]

'삼식이 삼촌' 스틸 컷
'삼식이 삼촌' 스틸 컷
스트리밍 서비스 디즈니+의 오리지널 시리즈 '삼식이 삼촌'(감독 신연식)에 대해 전 세계 다수 매체가 호평을 보내고 있다. 

'삼식이 삼촌'은 전쟁 중에도 하루 세끼를 반드시 먹인다는 삼식이 삼촌(송강호)과 모두가 잘 먹고 잘 사는 나라를 만들고자 했던 엘리트 청년 김산(변요한)이 혼돈의 시대 속 함께 꿈을 이루고자 하는 뜨거운 이야기를 그린 시리즈. 이 시리즈는 지난 29일 8-9화 공개 이후 본격적으로 휘몰아치는 전개와 몰입감으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더불어 북미는 물론, 일본, 대만, 싱가폴, 말레이시아, 인도네시아 등 전 세계의 언론도 호평을 보내고 있다. "송강호의 연기는 물론이고, 이야기 전개와 모든 캐릭터까지 전체적으로 매우 흥미롭다"(Los Angeles Times) "Oh My God, 너무 훌륭하다!"(Hollywood First Look Features) "송강호는 또 하나의 잊을 수 없는 캐릭터를 창조해 냈다, 그의 '삼식이 삼촌'은 혼을 쏙 빼놓는다"(Forbes) "눈을 뗄 수 없는 수수께끼 같은 사건들이 보는 이를 완전히 몰입하게 만든다"(Dorkaholics) "눈빛 하나만으로 깊은 감정을 전달하는 배우들의 강렬한 존재감은 보는 이를 완벽히 사로잡고 빠져나올 수 없게 만든다"(United Daily News) 등 숨 막히게 펼쳐지는 배우들의 뜨거운 열연과 완성도 높은 작품에 대한 찬사가 쏟아졌다.

한편 '삼식이 삼촌'은 오는 5일 공개를 앞둔 10-11화부터 마지막 에피소드 공개까지 더욱 격동적인 사건들이 벌어지며 한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전개로 달려갈 것을 예고한다. 매주 수요일 오후 4시, 2개의 에피소드가 공개되며 마지막 주 3개로 총 16개의 에피소드로 만나볼 수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