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효성화학 "베트남 법인 지분 매각 검토 중…결정된 사항 없어"

[편집자주]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효성그룹 본사 전경(효성 제공)  

효성화학(298000)은 4일 "당사는 재무구조 개선을 위한 방안을 다각도로 검토하고 있다"며 "베트남법인(Hyosung Vina Chemicals Co., Ltd.) 일부 지분 매각을 고려 중이지만 구체적으로 결정된 사항은 없다"고 공시했다.

이날 한 언론은 효성화학이 베트남 법인 지분 일부 매각을 검토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효성화학은 올해 1분기에 매출 7103억 원을 기록했지만 영업손실은 348억 원이다. 순차입금 비율은 2643.2%으로 지난해 말(3895.6%) 대비 개선됐지만 여전히 높은 수준이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