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한국투자증권, 9회 대학생모의투자대회 시상식 개최

[편집자주]

한국투자증권 제공
한국투자증권 제공

한국투자증권은 지난 4일 서울 여의도 한국투자증권 본사에서 '제9회 뱅키스(BanKIS) 대학생 모의투자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5일 밝혔다.

국내·해외주식 통합 리그 방식으로 처음 치러진 이번 대회는 전국 402개 대학 5645명의 대·대학원생이 참가해 경합을 벌였다. 시상은 전체 누적수익률 기준 상위 10명에게 총 1300만 원의 장학금이 주어졌다.

1위는 바이오 종목에 주로 투자해 212.8%의 수익률을 기록한 이주대 이규빈 씨가 가져갔다. 전기장비 및 헬스케어 업종 관련 투자로 191.4%의 수익률을 기록한 경북대의 구석현 씨(25)는 2위를 차지했다. 한국투자증권은 상위 5명 중 3~4학년 학생 3명에게는 신입사원 채용 시 서류전형 면제 혜택도 제공한다.

김성환 사장은 "우리 청년 세대에게 국내외 주식시장에 대한 다양한 투자경험을 제공하는 한편, 건전한 투자문화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