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무협,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 개최…경제협력위 설립 추진

'한-아프리카 정상회의' 계기 경제인 행사

[편집자주]

한국무역협회가 5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개최한 '2024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에서 윤진식 무협 회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무협 제공). © 뉴스1
한국무역협회가 5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개최한 '2024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에서 윤진식 무협 회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무협 제공). © 뉴스1

한국무역협회는 5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산업통상자원부, 대한상공회의소 등 5개 경제단체와 공동으로 '2024 한-아프리카 비즈니스 서밋'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한-아프리카 정상회의'의 공식 경제인 행사인 이번 포럼에는 윤진식 무협 회장, 안덕근 산업부 장관,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류진 한국경제인협회 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등 정부‧기업‧학계 관계자와 아프리카 정상급 인사 20명 등 500여 명이 참석했다.

총 4개 세션으로 진행된 포럼에서는 한국과 아프리카의 △산업화 및 투자 활성화 △교역 증대 및 일자리 창출 △식량 및 핵심 광물 안보 강화 △탈탄소 및 기후변화 대응에 대한 주제 발표가 진행됐다.

'한-아프리카 경제협력위원회' 설립을 위한 무협과 아프리카대륙자유무역지대(AfCFTA) 사무국 간 업무협약(MOU)도 체결됐다.

윤진식 회장은 "한-아프리카 경제협력위원회 설립을 통해 아프리카대륙 전체를 아우르는 포괄적 협력 관계를 구축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를 바탕으로 다양한 분야에서 한국과 아프리카 간 무역 및 경제 관계 증진을 위해 노력하며 양측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추구하겠다"고 강조했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