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KT, AICT 파트너사 8곳 글로벌 전시·수출상담 지원

커뮤닉아시아서 파트너스관 운영

[편집자주]

(KT 제공)
(KT 제공)

KT(030200)가 지난달 싱가포르에서 열린 '커뮤닉아시아 2024'에서 KT파트너스관을 운영, KT 판교 오픈에노베이션 센터에 입주한 중소 파트너사들의 글로벌 전시 참여를 지원했다고 5일 밝혔다.

아시아 최대 정보통신박람회인 커뮤닉아시아는 올해 기존의 통신 분야 이외에 인공지능(AI), 클라우드 등 신기술 분야로 전시 분야를 확대한 바 있다. 이에 KT는 AICT(AI+ICT)에 특화된 센터 입주 스타트업들의 경쟁력을 선보였다. 

AI 기반 부동산 조각투자 솔루션 스타트업 원컵커피앤티는 '블록체인 기반 API 서비스 사용' 협약과 'IP(지식재산권)를 기초 자산으로 하는 대체 투자 서비스' 협약 등 2건의 MOU를 체결하는 성과를 달성했다.

AI 기반 미디어 큐레이션 서비스를 출품한 오투오는 동남아 현지 통신 및 미디어 분야의 바이어들과 현지 진출을 위한 구체적인 협상을 진행했으며, 연내 동남아시아 현지 시장 진출을 가시화했다.

지난해 KT가 100억원 규모의 지분 투자를 진행한 AI 기반 수학 학습 서비스 벤처기업 콴다는 교육열이 높은 싱가포르의 현지 바이어와 공동 사업 기회를 다수 발굴했다.

이외에 고려오트론, 마르시스, 성창, 엔아이투스, 우리로 등 5개사도 수출 계약과 글로벌 진출 협력 협약 등의 성과를 달성했다고 KT는 소개했다.

임현규 KT 경영지원부문장(부사장)은 "KT는 역량있는 파트너사들의 해외 판로 개척을 적극 지원해 글로벌 AICT 기업으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