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뉴스1 PICK]'석유·가스 매장 분석' 아브레우 방한…"의문점 명확히 답할 것"

"액트지오 전문성 세계 최고"
7일 영일만 광구 평가 근거 제시 설명회

[편집자주]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한 뒤 취재진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한 뒤 취재진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공동취재)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한 뒤 취재진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한 뒤 취재진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한 뒤 취재진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한 뒤 취재진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앞바다 심해에 최대 140억 배럴의 석유와 가스 매장 가능성을 확인해 준 미국 '액트지오(Act-Geo)'사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한국을 찾았다.

입국장에 모습을 드러낸 아브레우 고문은 쏟아지는 기자들의 질문에도 2분여에 걸쳐 질의응답을 받은 뒤 한국석유공사 관계자들의 안내를 받으며 신속히 공항을 빠져나갔다.
아브레우 고문은 "많은 전문가에게 분석 결과를 검증받았다"며 "경제적 가치 부분은 비밀 유지 협약을 맺어 말하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그는 "지난 발표 이후 한국 국민에게서 많은 의문이 제기됐다고 들었다"며 "아주 중요한 프로젝트에 대해 더 분명하고 더 나은 답변을 위해 입국했다"고 말했다.

아브레우 고문은 액트지오에 대해 "전 세계 심해 저류층 탐사에 특화된 니치(niceh·틈새시장) 회사"라며 "규모는 크지 않지만, 전문성은 세계 최고라고 자부한다. 포항의 석유·가스전은 매우 유망한 기회"라고 강조했다.

아브레우는 포항 영일만 앞바다 심해에 최대 140억 배럴의 석유·가스 매장 가능성을 확인해 준 미국 분석 업체 액트지오사의 소유주이자 고문이다.

이날 방한한 아브레우 고문은 먼저 석유공사와 정부 관계자들을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오는 7일에는 영일만 일대 광구 평가에 대한 근거를 제시하는 설명회도 가질 예정이다.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첫 국정브리핑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첫 국정브리핑에서 "포항 영일만 앞바다에서 막대한 양의 석유와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는 물리탐사 결과가 나왔다"고 발표했다. 사진은 유망구조 도출지역 지도. 2024.6.3/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첫 국정브리핑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첫 국정브리핑에서 "포항 영일만 앞바다에서 막대한 양의 석유와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는 물리탐사 결과가 나왔다"고 발표하고 있다. 2024.6.3/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첫 국정브리핑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3일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열린 첫 국정브리핑에서 "포항 영일만 앞바다에서 막대한 양의 석유와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는 물리탐사 결과가 나왔다"고 발표하고 있다. 2024.6.3/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경북 포항시 영일만 앞 바다에 140억 배럴 석유와 가스가 매장돼 있다는 발표를 한 3일 오후 경북 포항 영일만신항에 대형 여객선 정박돼 있다. 2024.6.3/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경북 포항시 영일만 앞 바다에 140억 배럴 석유와 가스가 매장돼 있다는 발표를 한 3일 오후 경북 포항 영일만신항에 대형 여객선 정박돼 있다. 2024.6.3/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용산 대통령실에서 경북 포항시 영일만 앞 바다에 140억 배럴 석유와 가스가 매장돼 있다고 발표한 3일 오후 2017년 3월 8일 천연가스가 발견된 포항시 남구 대잠동 철길 술 불의 정원에서 시민들이 뿜어져 나오는 불길을 지켜보고 있다. 2024.6.3/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용산 대통령실에서 경북 포항시 영일만 앞 바다에 140억 배럴 석유와 가스가 매장돼 있다고 발표한 3일 오후 2017년 3월 8일 천연가스가 발견된 포항시 남구 대잠동 철길 술 불의 정원에서 시민들이 뿜어져 나오는 불길을 지켜보고 있다. 2024.6.3/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한 뒤 취재진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한 뒤 취재진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포항 영일만 일대에 석유 및 가스가 매장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고 분석한 액트지오(Act-Geo)의 비토르 아브레우(Vitor Abreu) 고문이 5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2터미널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2024.6.5/뉴스1 © News1 장수영 기자


4일 오전 경북 포항 영일만에 검푸른 파도가 일렁이고 있다.. 2024.6.4/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4일 오전 경북 포항 영일만에 검푸른 파도가 일렁이고 있다.. 2024.6.4/뉴스1 © News1 최창호 기자


1988년 동해에서 발견된 4500만배럴 규모 가스전. (석유공사 제공) . 2024.6.5/뉴스1 © News1 
1988년 동해에서 발견된 4500만배럴 규모 가스전. (석유공사 제공) . 2024.6.5/뉴스1 © News1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