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삼성생명, 임직원 신체·마음건강 위한 'THE 건강한 삼성생명' 캠페인 실시

건강증진 챌린지, 가족 친화 프로그램 운영 ‘행복한 일터 만들기’ 추진

[편집자주]

삼성생명 제공
삼성생명 제공

삼성생명은 노사 간 협력을 통해 임직원 삶의 질을 높이고 행복한 근무 환경 조성에 앞장서는 ‘THE 건강한 삼성생명’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삼성생명은 이 캠페인을 통해 ‘건강 경영’을 선언하고 다양한 임직원 건강 증진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 캠페인은 노동조합의 의견을 반영하여 기획이 되었으며 회사 주도의 체계적인 건강관리 프로그램을 통해 임직원이 활기찬 일터를 만들고 임직원 삶의 질을 높일 수 있게 할 예정이다.

삼성생명은 ‘THE 건강한 삼성생명, THE 행복한 우리’라는 슬로건 아래, 신체건강 및 마음건강 증진을 위한 프로그램을 연중 운영한다. 사내 건강 관리 문화 확산을 위한 ‘걷기 챌린지’를 시작으로 건강집중·다이어트·근력강화 등 목표를 설정하고 미션을 수행하는 ‘THE 건강한 삼성생명 챌린지’, 마음 돌봄과 힐링을 위한 ‘치유캠프 및 숲 명상’ 등이 대표적인 프로그램이다.

한편, 삼성생명은 2010년부터 노동조합과 함께 ‘노사 공동 가족 친화 프로그램’을 운영해 일과 가정의 양립을 지원하고 임직원들의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부모사랑 효도여행’은 그중 가장 인기가 높은 프로그램으로, 추첨을 통해 임직원의 부모님을 해외여행에 초청해 키워주신 노고에 대한 회사와 자녀의 감사함을 전하고 있다.

2014년부터 지금까지 총 13회 운영된 이 행사에는 지금까지 총 411쌍의 부모님이 참여했다. 또한 임직원 자녀의 글로벌 소양과 외국어 역량을 높여주는 ‘삼성생명 영어캠프’의 경우 현재까지 총 16회, 925팀의 가족이 참여했고, 임직원 가족들을 글램핑장에 초청해 바비큐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하는 ‘가족사랑 가을캠핑’은 총 15회 동안 558팀의 가족이 참여하는 등 다양한 노사 공동 프로그램이 인기리에 지속 운영되고 있다.

박준형 삼성생명보험노동조합 위원장은 “보험업의 본질이 건강을 지키는 일인 만큼, 우리 임직원들 건강에도 지속적 투자를 해야 한다는 것에 노사가 뜻을 모았다”며 “앞으로도 임직원의 행복 증진을 위해 노사 간 한마음 한뜻으로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라고 전했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