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한문철TV, 농협손보에 반광용품 기탁…농업인 교통사고 안전 예방 나서

농협손보, 한문철 변호사와 농업인 교통안전 사고 예방 방안 논의

[편집자주]

NH농협손해보험(대표이사 서국동)은 지난 4일, 서울시 서초구 소재 한문철TV(대표 한문철) 사무실에서 농업인을 위한 반광용품 200세트를 기탁받았다고 7일 밝혔다. 농협손해보험 남궁관철 부사장(사진 오른쪽)과 한문철 변호사(사진 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NH농협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대표이사 서국동)은 지난 4일, 서울시 서초구 소재 한문철TV(대표 한문철) 사무실에서 농업인을 위한 반광용품 200세트를 기탁받았다고 7일 밝혔다. 농협손해보험 남궁관철 부사장(사진 오른쪽)과 한문철 변호사(사진 왼쪽)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NH농협손해보험

NH농협손해보험은 지난 4일, 서울시 서초구 소재 한문철TV 사무실에서 농업인을 위한 반광용품 200세트를 기탁받았다고 7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남궁관철 농협손보 농업보험부문 부사장과 한문철 변호사가 참석해 농업인 교통안전 사고 예방을 위한 상호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또 한문철TV에서 직접 개발한 반광용품 200세트를 기탁받아 교통안전에 취약한 농업인들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해당 반광용품은 작은 불빛으로도 착용자의 위치를 파악할 수 있어, 야간에 착용 시 교통사고 예방에 효과적인 용품이다.

남궁관철 농협손보 부사장은 “농기계 사고 발생 시 사망사고 확률이 높아 선제적인 사고 예방이 가장 중요하다”며 “안전사고 예방에 도움이 되는 안전교육 실시와 함께 농업인 안전용품을 지속적으로 보급하겠다”고 말했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