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HD한국조선해양, PC선 2척 1372억에 수주…年목표 89% 달성

[편집자주]

현대미포조선이 2021년 건조해 선주사에 인도한 5만톤급 PC선의 모습(HD한국조선해양 제공).
현대미포조선이 2021년 건조해 선주사에 인도한 5만톤급 PC선의 모습(HD한국조선해양 제공).

HD한국조선해양(009540)은 최근 유럽 소재 선사로부터 1372억 원 규모의 석유화학제품 운반선(PC선) 2척에 대한 건조 계약을 체결했다고 7일 공시했다. 해당 선박은 HD현대베트남조선에서 건조해 2027년 12월까지 인도될 예정이다.

HD한국조선해양은 이번 계약을 포함해 올해 총 110척(해양 1기 포함), 120억 달러(약 16조 3620억 원)를 수주해 연간 목표(135억 달러)의 88.9%를 잠정 달성했다.

선종별로는 △액화천연가스(LNG)운반선 8척 △PC선 46척 △액화석유가스(LPG)·암모니아 운반선 36척 △에탄운반선 1척 △액화이산화탄소(LCO2)운반선 2척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6척 △탱커 3척 △자동차운반선(PCTC) 2척 △부유식 LNG저장 재기화 설비(FSRU) 1척 △해양 설비 1기 △특수선 4척이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