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미녀와 순정남' 차화연, 양대혁에 "♥이영은과 당장 헤어져"

KBS 2TV '미녀와 순정남' 8일 방송

[편집자주]

   KBS 2TV '미녀와 순정남'  
   KBS 2TV '미녀와 순정남'  
'미녀와 순정남' 차화연이 양대혁과 이영은의 연애 사실에 충격을 받았다.

8일 오후 7시 55분 방송된 KBS 2TV 토일드라마 '미녀와 순정남'(극본 김사경/연출 홍석구)에서는 김지영(임수향 분)이 오디션 기회를 얻어 배우의 꿈에 한 발 가까워지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소금자(임예진 분)는 집 앞에서 고명동(이영은 분)과 박도식(양대혁 분)의 키스를 목격하고, 박도식을 고명동의 남자친구로서 집으로 초대했다. 고명동의 집에 앉아있던 박도식은 갑자기 찾아온 백미자(차화연 분)를 보고 놀라며 "엄마"라고 불러 모두를 충격에 빠뜨렸다.

박도식이 백미자의 아들이라는 사실을 알게 된 고명동의 가족들은 박도식을 쫓아냈고, 백미자 역시 고명동과 만나는 박도식을 말리며 고명동의 집에서 나왔다. 백미자는 박도식에게 "당장 헤어져. 정리해"라고 했고 박도식은 "사랑하는데 어떻게 헤어져"라며 받아쳤다. 이에 백미자는 "너 내 아들 맞냐. 이럴거면 나가 죽어라"며 박도식을 나무랐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