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찐팬구역' 조인성 "고향은 서울, 이글스 팬 된 이유는…"

[편집자주]

ENA&채널십오야 '찐팬구역성
ENA&채널십오야 '찐팬구역성
'찐팬구역'에 입성한 조인성이 서울 태생임에도 이글스 찐팬이 될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전격 공개한다.

10일 오후 방송되는 ENA&채널십오야 신규 예능 '찐팬구역' 10회에는 이글스와 라이온즈의 양보 없는 응원 한판승부가 펼쳐지는 가운데, 박용택 해설위원이 초등학교 야구부 후배라고 밝혀 화제를 모은 배우 조인성이 출격해 배우가 아닌 야구팬의 입장에서 솔직하고 뜨거운 응원 파워를 내뿜는다.

이날 조인성은 평소에 '찐팬구역'을 자주 보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조인성은 자신의 이글스 응원 역사에 대해 "고향은 서울인데, 이모부 직장에서 준 어린이 회원 선물로 응원을 시작한 게 여기까지 왔다"라며 이모부가 싹 틔운 팬심을 고백해 웃음을 자아낸다. 조인성이 "이글스 우승까지는 길게 보기로 했다, 이번 생으로"라며 돌직구 멘트를 던져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든다.

특히 조인성은 마치 오래전부터 같이 해온 멤버처럼 위화감 없는 케미를 내뿜으며 인간적인 매력을 선보였다는 후문. 초등학교 야구부 출신 다운 날카로운 분석력으로 멤버들의 공감을 사는가 하면, '이글스 영구결번' 김태균의 야구 비하인드가 공개될 때마다 눈에서 꿀을 뚝뚝 떨어트리며 집중하는 등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개구쟁이 조인성의 면모를 마음껏 발휘한다는 전언. 과연 차태현이 인정한 조인성의 응원 내공은 어떨지 궁금증이 한껏 치솟는다.

그런가 하면 라이온즈 '찐팬' 이철민이 조인성과의 첫 만남에 수줍은 팬심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낸다. 이철민은 조인성을 발견하자마자 "이 누추한 곳에 웬일로"라고 뒷걸음질까지 치더니, "사실 조인성씨 하고 인연이 있다, 조인성씨가 나홍진 감독의 영화를 근래에 찍었는데, 나도 예전에 나홍진 감독 영화를 찍었다"라고 해 '나홍진 패밀리'로 의기투합한다.

과연 뜻밖에 마주한 '독수리' 조인성과 '사자' 이철민의 한판 대결이 어떤 결말로 마무리될지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한껏 모인다.

한편 '찐팬구역'은 야구 없는 월요일 오후 7시 ENA에서 방송되며, 채널십오야 유튜브에서도 동시 공개된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