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롯데百, 잠실서 '짱구는 여행중' 서울 단독 팝업

석촌호수 테마 '한정판 짱구 무드등' 단독 판매

[편집자주]

서울 잠실 롯데월드몰의 '짱구는 여행중' 팝업스토어 포토존에서 기념촬영을 하는 고객(롯데쇼핑 제공)
서울 잠실 롯데월드몰의 '짱구는 여행중' 팝업스토어 포토존에서 기념촬영을 하는 고객(롯데쇼핑 제공)

롯데쇼핑(023530) 롯데백화점은 '짱구는 여행중' 올해 첫 팝업스토어를 서울 잠실 롯데월드몰에서 단독으로 선보인다고 10일 밝혔다.

45개국에서 방영된 인기 애니메이션 '짱구는 못말려'는 국내외에 두터운 팬층을 보유하고 있다. 올해는 '짱구는 여행중'을 테마로 짱구와 친구들이 서울에서 시작해 전북 전주 등 전국 핫플레이스를 방문할 예정이다.

롯데백화점은 서울 상권 대표로 잠실 롯데월드몰 1층 아트리움에서 16일까지 첫 팝업을 단독으로 진행한다.

서울 한정판 굿즈를 비롯 1000여종의 관련 상품을 선보인다. 석촌호수를 테마로 제작한 '한정판 짱구 무드등'을 단독으로 내놓는다.

레디백과 아크릴 스탠드 등 올해 처음 발매된 굿즈 신상품 30여종과 등장인물 캐릭터를 활용한 문구류, 인형·쿠션, 식품 등 굿즈를 준비했다.

행사 첫날인 5일엔 팝업 오픈 전부터 500여명이 줄을 섰다. 한정판 무드등 굿즈는 일일 한정수량 300개가 오전 중 전부 소진됐다.

'짱구는 못말려' 인기 게임 소프트웨어도 만나볼 수 있다.

5월 신규 발매한 닌텐도 스위치 신작 게임 '탄광마을의 흰둥이'를 아트리움 옆 별도 팝업존에서 판매하며, 게임 소프트웨어 한정판 패키지를 사면 '탄광마을의 흰둥이' 캐릭터 캘린더를 준다.

짱구 캐릭터가 설치된 포토존과 게임에 등장하는 탄광마을을 배경으로 사진을 찍을 수 있는 포토카드 키오스크를 운영한다. 고객이 직접 닌텐도 게임을 해볼 수 있는 체험 공간도 마련했다.

팝업 기간 5만 원 이상 구매 고객 대상 추첨을 통해 프리미엄 전기자전거 브랜드 슈퍼73의 '짱구 에디션 전기자전거'(1명)와 가죽 액세서리 브랜드 스미스앤레더의 '짱구 에디션 키링'(3명) 증정 이벤트를 펼친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