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K-착즙기 날았다…휴롬, 日 홈쇼핑서 6000대 완판

"건강 마케팅 확대 및 1인가구 소형가전 공략 주효"

[편집자주]

휴롬 착즙기 H310 이미지 (휴롬 제공)
휴롬 착즙기 H310 이미지 (휴롬 제공)

휴롬은 일본 최대 홈쇼핑 채널 QVC에서 휴롬 착즙기 H310 6000여 대를 판매했다고 10일 밝혔다.

휴롬에 따르면 홈쇼핑 채널 QVC는 일본뿐 아니라 미국, 영국, 독일 등 전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홈쇼핑 채널 중 하나다. 일본 QVC는 매년 1조 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하고 있다.

휴롬은 지난달 28일 일본 QVC 채널 내 TSV(Today's special Value)에 선정돼 라이브 방송 7회를 진행했다. 기간 동안 착즙기 H310 화이트, 블랙, 스카이블루, 사쿠라핑크 등 6100대를 완판했다.

휴롬 착즙기 H310은 휴롬의 기능은 그대로 유지하되 무게와 크기를 절반 이상 대폭 줄여 성인 기준 손 한 뼘의 최적화된 사이즈로 공간 활용성을 높인 착즙기다.

최신 기술인 ‘멀티 스크루’를 적용해 저속 착즙으로 영양소 파괴를 최소화한 주스, 스무디, 넛밀크 등 다양한 착즙 기능을 그대로 구현했다.

휴롬은 "저가형 제품이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일본 착즙기 시장에서 비교적 고가로 분류되는 휴롬 제품만이 가진 건강 가치와 기술력, 헤리티지를 강조하는 건강 마케팅이 긍정적으로 작용했다"며 "일본 가전시장은 급증하는 1인 가구의 수요를 겨냥해 크기는 작지만 기능이 뛰어난 소형가전이 주목 받고 있다"고 말했다.

휴롬은 현지 일본법인을 중심으로 건강에 관심이 높은 일본 소비자를 대상으로 건강 마케팅을 더욱 강화하는 한편 중장년층 소비자와의 접점을 늘리기 위해 일본 대형 전자 양판점 입점 등 오프라인 채널을 확대하겠다는 계획이다.

김재원 대표는 "일본 최대 홈쇼핑 채널에서 H310 착즙기가 완판되는 성과가 있어 의미 있게 생각한다”며 “이를 시작으로 금년도 일본 시장 공략에 더욱 적극 나서는 한편, 건강을 중시하는 글로벌 소비자들과의 접점을 확대해 휴롬의 건강 가치를 전파해 나가겠다"고 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