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농촌마을 40곳서 특색있는 농촌 체험…반려동물형·워케이션형 관광 선봬

농식품부, 소규모 농촌체험프로그램 개발 지원사업 대상 선정

[편집자주]

© News1 장수영
© News1 장수영

농림축산식품부는 소규모 농촌체험프로그램 개발 지원사업 대상 마을 40곳을 최종 선정했다고 10일 밝혔다.

선정된 마을에서는 농촌관광 전문가의 자문을 통해 가족단위형, 워케이션형, 반려동물형 등 최근 관광 유행에 적합한 체험프로그램을 개발해 올여름부터 선보일 예정이다.

농식품부는 81개 마을로부터 사업계획서를 제출받아 서면·현장 평가를 거쳐 강원 양구 국토정중앙배꼽체험휴양마을, 평창 산너미 목장, 홍천 고양산아람마을 등 40곳을 선정했다.

농식품부는 농촌체험 프로그램 개발·시범운영, 홍보·마케팅에 필요한 사업비 9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김고은 농식품부 농촌경제과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매력적인 농촌체험 상품을 발굴해 도시민의 여행수요를 충족시키고 농촌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