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메타버스로 미술교육 확대…제4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 개관

메타버스에서 초·중·고 학생 작품 전시

[편집자주]

예술 체험 확대를 위한 제4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온라인)가 11일 개관한다. (서울시교육청 제공)
예술 체험 확대를 위한 제4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온라인)가 11일 개관한다. (서울시교육청 제공)

서울시교육청이 예술 체험 확대를 위해 제4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를 11일 개관한다고 10일 밝혔다.

제4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는 서울시교육청에서 운영하는 메타버스 콘텐츠다. 메터버스 공간을 통해 학생들이 작품을 전시하고 소통하는 기회를 확대하고자 기획됐다. 융합예술교육, 테크&에코아트, 동아리 활동을 기반으로 운영되던 기존 센터와 달리 미술교육이 중점이 된 게 차별점이다. 

개관일에는 '우리들의 미술관'이라는 이름의 전시가 제4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에서 운영된다. 60점의 초·중·고등학생 미술 수업 결과물이 메타버스에서 공개되고 매월 추가로 학생과 교원의 작품이 게시된다. 추후에는 작품 공모전을 통해 더 많은 학생의 작품이 실리도록 할 계획이다. 

제4서울창의예술교육센터 예술교육 센터는 정식 시설 건립 전까지 온라인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교육센터 개관과 작품 전시가 학생들의 예술 작품 창작 욕구를 자극하고 (학생들이) 일상생활에서 예술을 향유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