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성남시, 시민 정책 제안제도 ‘야, 너두(DO)’ 연중 상시운영

총 164건 제안 중 1차 심사 통과한 9건 상반기 심사 예정

[편집자주]

 
 

경기 성남시는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반영한 정책 발굴을 위해 시민 정책 제안제도인 ‘야, 너두(DO)’를 연중 상시운영 중이라고 10일 밝혔다.

시민의 생활 편익 증대를 위한 각종 제도 개선 및 예산 절감 방안 등 행정제도 및 서비스, 문화, 운영의 개선과 관련된 창의적 의견을 제안하면 된다.

접수된 제안은 △창의성 △경제성(능률성) △계속성 △적용 범위 △노력도 등을 기준으로 실무부서가 1차 심사를 한 후 제안심사위원회에 상정해서 최종 심사를 받는다.

제안심사위는 민간 전문가와 시의원, 간부 공무원 등 20인 내외로 구성해 상·하반기 1회씩 심사를 진행한다.

올해 상반기 제안심사위는 이달 24일 열릴 예정이며, 작년 11월부터 올해 5월까지 접수된 164건의 제안 중 1차 심사에서 채택된 제안 9건 대상으로 제안의 창안 등급을 심사한다.

우수 제안에는 상장을 비롯해 최대 800만원의 부상금을 지급한다.

시 관계자는 “우수 제안은 시정에 적극 반영하고 채택하지 않은 제안들도 시민들의 소중한 의견임을 감안해 시정에 참고할 계획”이라며 “앞으로 많은 시민이 제안제도를 활용해 참신한 아이디어를 적극적으로 제시해 주시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