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냉방비 올리고 태양광 구축…전남도, 폭염 대비 경로당 지원 확대

[편집자주]

경로당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사업.(전남도 제공) 2024.6.10/뉴스1
경로당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사업.(전남도 제공) 2024.6.10/뉴스1

전남도는 여름철 어르신의 건강한 여름나기와 쾌적하고 편리한 경로당 이용을 위한 다양한 경로당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전남도는 폭염에 취약한 노인보호 대책 일환으로 9300여 개소 경로당 냉방비를 16만 5000원에서 17만 5000원으로 월 1만 원 인상해 7~8월 2개월간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이 필요한 미등록 경로당 211개소에도 등록경로당 수준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경로당 전기요금 절감을 위해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해 주는 사업을 계속 추진하고 있다. 올해 신규 설치 50개소를 포함해 총 1451개소의 경로당에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해 에너지 복지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경로당 공동생활의 집 124개도 설치해 경로당에서 공동 숙식할 수 있는 생활공간 마련을 통해 마을공동체 돌봄으로 홀로사는 어르신의 건강과 안전을 도모하고 있다.

좌식생활에 불편을 겪는 이용 어르신의 편의 제공을 위해 176개 경로당에 입식테이블을 제공하는 사업을 추진, 허리와 무릎 관절이 아픈 어르신의 불편 최소화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상심 도 보건복지국장은 "올해 여름은 그 어느해보다 폭염이 예상됨에 따라 어르신들이 쾌적한 경로당에서 무더위를 식히도록 꼼꼼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