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월드뮤직그룹 '반도' 13일 대전연정국악원서 공연

[편집자주]

월드뮤직그룹 ‘반도’ 공연 포스터. /뉴스1
월드뮤직그룹 ‘반도’ 공연 포스터. /뉴스1

월드뮤직그룹 ‘반도’(BANDO)가 13일 대전시립연정국악원 큰마당에서 공연한다.

그룹 반도는 거문고 황진아, 기타 이시문, 색소폰 김성완, 드럼 김수준 등 재즈, 실용 음악계 최고의 뮤지션으로 구성된 컨템포러리 음악 그룹이다.

이번 공연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 주관하는 ‘전국풍류자랑’ 공모사업 선정작이다.

반도는 이번 공연에서 '전통음악이 어디서 왔을까’라는 질문으로 시작해 바다, 강, 섬, 논, 길 등 한반도가 주는 지형적 특이성과 다양한 문화적 특성을 기반으로 우리 음악의 정체성을 찾아가는 여정을 선보인다.

국악원 관계자는 “전통과 현대를 잇는 컨템포러리 음악의 매력을 감상할 수 있는 ‘반도’ 공연에 많은 성원과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입장료는 R석 2만 원, S석 1만 원이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