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조달청, AI 콜봇·AI 암 판독 프로그램 등 혁신제품 시범 구매

2차 혁신제품 시범사용 74개 제품 188개 기관 선정
화재 진압 웨어러블 로봇·홀로그래피 현미경 등도

[편집자주]

제2차 수요매칭 주요 혁신제품/뉴스1
제2차 수요매칭 주요 혁신제품/뉴스1
 
조달청이 2024년 제2차 혁신제품 시범구매 수요매칭을 완료하고, 그 결과를 10일 혁신장터에 공개했다.

이번 수요매칭에서는 약 210억원 규모로 74개 제품을 시범사용할 188개 기관을 선정했다.

시범구매는 지난 4월에 발표한 2024년 혁신제품 시범구매 기본계획 수립 후 첫 수요매칭으로 신성장·신산업 육성 및 국민체감 공공서비스 개선 분야의 전략 지원에 주력했다.

대화형 AI 기술이 적용된 콜봇 서비스, AI기반 의료영상 암 판독 보조 프로그램 등 시범구매를 통해 국내 AI 혁신기업의 성장을 지원한다.
 
범부처 정책 수요도 시범구매에 반영했다.

화재 진압 웨어러블 로봇 시범구매로 산림청-소방청 합동 테스트를 진행하고, 과기부의 연구장비 국산화 정책에 발맞춰 홀로그래피 현미경을 시범구매해 연구기관에 보급한다.

한편, 혁신제품 시범구매는 조달청이 상용화 전 혁신 시제품의 첫 구매자가 되어 공공부문의 각 기관에 제공하면 기관이 시범사용을 통해 품질 및 성능을 검증하는 제도이다.

2019년 23억원으로 시작한 후 지속 확대되어 올해에는 530억원 규모로 시범구매를 추진할 계획이다.

전태원 신성장조달기획관은 “혁신제품 시범구매는 역동적 조달생태계를 움직이는 핵심 원동력”이라며 ”역량 있는 혁신기업을 발굴 육성하고 기술 혁신을 통해 새로운 가치와 시장을 창출하는 데 조달청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