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전현무 '현무카세' 연다…'찐친' 김지석과 요리 토크쇼

[편집자주]

ENA 현무카세
ENA 현무카세

'현무카세' 전현무 김지석이 요리 아지트를 만든다.

전현무 김지석은 오는 7월 11일 처음 방송되는 ENA 새 예능 프로그램 '현무카세'(연출 문태주)에서 '무지 브라더스'로 뭉쳐, 목요일 밤의 '퇴근 푸드'와 웃음을 책임진다.

'현무카세'는 전현무의 이름에 오마카세(셰프에게 온전히 맡기는 코스 요리)의 '카세'를 조합한 프로그램명에 걸맞게, 퇴근길에 문득 생각나는 게스트를 전현무의 아지트로 초대해 '게스트 맞춤형' 풀코스 요리를 대접하면서 마음마저 요리해 주는 '리얼 토크쇼'다.

'현무카세'의 주인장인 전현무는 '무든램지'라는 애칭을 갖고 있을 정도로 요리에 깊은 애정을 갖고 있는 '소통형' 국민 MC다. 그는 퇴근길에 문득 생각나는 게스트를 초대해 이들의 취향을 저격하는 맞춤형 요리를 대접할 예정이다. 또한 지인들과의 '찐친' 바이브로 '막수다'를 풀어내 마음마저 요리해주겠다는 각오다.

전현무 못지않은 '맛잘알' 김지석은 홍신애 요리연구가도 인정한 연예계 대표 '요섹남'이다. 감태부각, 김부각도 직접 만들어 먹는가 하면, 부추전의 부추 향까지 잡아내는 리얼 '입맛'을 자랑해 화제를 모았다. 김지석은 자취 18년의 생활요리 노하우를 바탕으로 눈도 입도 즐거운 고품격 요리를 선보일 예정이다.

'문제적 남자'에 이어 '현무카세'에 서 재회한 두 사람의 케미스트리가 기대를 모은다. 특히 그는 'T형'(MBTI 사고형) 전현무와 정반대인 'F형'(감정형)이기도 해, '현무카세'에서 두 사람은 ‘환상’과 ‘환장’을 오가는 티키타카 토크를 선보일 예정이다.

문태주 PD는 "전현무와 김지석이 퇴근길에 지인들을 초대해 이들을 위한 맞춤형 요리를 대접하면서, 마음마저 무장해제시켜 다양한 이야기를 풀어낼 것이다. 마치 사조직을 보는 듯한 신선하면서도 차별화된 형식이 목요일 밤 안방에 유쾌한 웃음과 힐링을 안겨줄 것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7월 11일 밤 9시 첫 방송.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