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진주시, 옛 법원 리모델링 '글로컬 콘텐츠 캠퍼스' 공모 당선작 선정

[편집자주]

진주시 상대지구 '글로컬 콘텐츠 캠퍼스 조성' 설계 공모 당선작 배치도(진주시 제공).
진주시 상대지구 '글로컬 콘텐츠 캠퍼스 조성' 설계 공모 당선작 배치도(진주시 제공).

경남 진주시는 상대지구 도시재생사업의 ‘글로컬 콘텐츠 캠퍼스 조성 설계 공모’ 당선작을 발표했다고 10일 밝혔다. 당선작은 헤이마 건축사사무소의 작품이다.

이 공모는 옛 법원 부지에 기존 검찰청 별관, 구치소, 등기소 건물 등 4개 건물을 리모델링해 대학과 글로벌 문화시설이 결합한 글로벌 콘텐츠 캠퍼스 조성을 위해 진행됐다.

당선작은 상대지구 도시재생사업의 주제인 크로스 컬처 타운을 기본 구상개념으로 해 기존 건축물에 새롭게 조성될 외부 커뮤니티와 연속성 있는 공간을 계획했다. 기존 공간을 최대한 활용해 다양한 휴게공간을 제안한 것도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다.

심사는 주변 지역의 조화와 문화 및 편의시설, 창업지원 공간 등 다양한 기능을 갖추고 최적의 계획을 수립했는지 여부 등에 중점을 뒀다.

당선작 설계자인 헤이마 건축사사무소에는 실시설계권이 부여되며 이달 중 실시설계 용역 계약을 체결하고 5개월간의 용역을 거쳐 내년 하반기 준공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 캠퍼스가 건립되면 지역주민, 청년, 다문화인들을 위한 창업지원, 문화전시공간 등 다양한 편의시설 등이 제공될 예정”이라며 “경상국립대학교, 한국방송통신대학교와 연계한 공공 민간 협력의 글로컬 캠퍼스 조성으로 지역 활성화에도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