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지역난방공사, 올해 신입 직원 68명 채용…전년比 70% 확대

"신규 일자리 창출, 청년 고용 확대 정책에 부응"

[편집자주]

한국지역난방공사 본사 전경.
한국지역난방공사 본사 전경.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올해 신입직원 68명을 채용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전년 대비 70% 늘린 규모다.

모집 분야는 일반분야 51명, 사회형평분야(보훈·장애) 11명, 고졸인재분야 6명이다.

원서접수는 오는 18일부터 시작한다. 채용 절차는 투명성 및 공정성 확보를 위해 전 과정에 걸쳐 국가직무능력표준(NCS)을 기반으로 한 블라인드 채용으로 진행한다.

올해는 자립준비청년을 위한 우대가점을 추가 신설했다.

최종 선발된 신입직원은 9월 중 임용해 3개월의 인턴 과정을 거친 뒤 근무 평가를 통해 정규직으로 전환된다.

공사 관계자는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 정부의 청년 고용 확대 정책에 부응하기 위해 올해 신규 채용 규모를 대폭 늘렸다"고 말했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