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글로벌 강소기업 육성' 창원형 강소기업 13개사 선정 지원

지원금 최대 3500만원, 모니터링·사업 중점 관리도

[편집자주]

10일 창원시청 시민홀에서 2024년 창원형 강소기업 지정서 수여식이 열리고 있다.(창원시 제공)
10일 창원시청 시민홀에서 2024년 창원형 강소기업 지정서 수여식이 열리고 있다.(창원시 제공)

경남 창원시는 기술력과 성장잠재력을 갖춘 지역 중소기업 13개 사를 선정해 '2024년 창원형 강소기업 지정서'를 수여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 앞서 창원강소기업협의회와 강소기업 발전 방향 논의 및 애로사항 청취를 위한 간담회도 가졌다.

시는 창원형 강소기업 육성 사업을 통해 강소기업 발굴 후 글로벌 전문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단계별 지원을 하고 있다.

지난 2015년 10개 사 선정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108개 사를 선정했으며 오는 2030년까지 200개 강소기업 육성을 목표한다.

선정된 기업은 최대 3500만 원의 지원금을 차등 지원한다. 또 R&D형 기술지원과 핵심 기술개발 종합지원, 전담 매니저 제도를 통한 지속적인 모니터링과 사업 중점 관리를 지원한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 창원형 강소기업으로 선정된 기업은 전년 대비 매출 13%, 고용 5%가 증가했고 사업 참여 만족도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홍남표 시장은 "국내·외 산업환경의 급격한 변화로 인해 중소기업의 역할이 더욱 강조되고 있는 가운데 창원형 강소기업이 지역경제 성장을 이끄는 역할을 하고 있다"며 "창원형 강소기업이 모두 글로벌 강소기업이 될 때까지 적극적이고 체계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