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수도권 차별 개선해 달라"…인천시, 정부에 규제 개선 건의

[편집자주]

인천시청 전경(인천시 제공)2022.7.10/뉴스1 © News1 박아론 기자
인천시청 전경(인천시 제공)2022.7.10/뉴스1 © News1 박아론 기자

인천시가 정부에 각종 규제를 완화해 달라고 건의했다.

인천시는 10일 인천시청 영상회의실에서 국무조정실 규제혁신추진단과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인천시는 간담회에서 △외국인투자 현금지원 및 경제자유구역 조성용지 공급에 대한 수도권차별 개선 △해상풍력발전 주변지역 지원기준 개선을 건의했다.

인천시는 지난해 말 지역내총생산(GRDP) 100조 원을 돌파했고 반도체·바이오·모빌리티·로봇 등 산업이 전역에 포진해 성장동력도 풍부하다. 그러나 각종 수도권 규제와 중앙정부의 지방우대 정책으로 인해 성장에 제약을 받고 있다.

인천시는 이러한 규제환경을 개선해 나가고자 수도권 규제 해소를 위한 사업 뿐 아니라 도서지역 주민지원, 노후주거지 개선 등 민생과 직결된 사업도 이날 발표 과제로 선정했다.

유정복 시장은 "규제 혁신이야말로 시민 생활안정과 기업 경쟁력 제고의 시금석"이라며 "인천시는 중앙부처와 함께 시정 발전을 저해하는 각종 불합리한 규제를 적극적으로 발굴,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