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김성수 전 의원, '양주 문화기행' 출판기념회 18일 개최

[편집자주]

'양주 문화기행2 - 땅이름과 전설을 찾아서' 출판기념회. 
'양주 문화기행2 - 땅이름과 전설을 찾아서' 출판기념회. 

김성수 전 국회의원의 책 '양주 문화기행2 - 땅이름과 전설을 찾아서' 출판기념회가 이달 18일 오후 3시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1층 컨벤션홀에서 열린다.

양주 문화기행2는 김성수 전 의원이 양주 지역의 땅이름과 전설의 유래를 모아 펴낸 책이다. 2002년 기행문 형식으로 같은 이름의 책을 낸 데 이은 13년 만의 신간이다.
    
김 전 의원은 15대째 양주 마전동 광산김씨 집성촌에서 살고 있다. 책에서는 양주 구석구석을 돌아다니며 노인들의 기억을 채록하고 정리했다. 조선시대 평양감사 부럽지 않았다던 양주목의 영광부터 한국전쟁 이후 군 시설이 집중되면서 개발이 지연된 아픔과 경기 북부 핵심 지역으로 떠오른 오늘에 이르기까지 망라돼 있다.

김 전 의원은 "양주는 오랜 기간 한반도 역사의 중요한 터전이었음에도 그 자랑스러운 역사를 온전히 조명한 책은 찾아보기 어려웠다"며 "이 책은 자부심을 토대로 지역발전을 논해야 한다는 절실함의 결정체"라고 설명했다.

한편 김 전 의원은 제18대 국회의원(양주·동두천)을 지냈다. 사단법인 포럼케이비전 이사장, 대진대학교 특임교수, 한국자유총연맹 전임교수, 한국전력기술 상임감사 자문위원, 서울교통공사 정책자문위원 등을 맡고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