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신구, 김수미와 20년 만의 재회…박근형과 연극 흥행 근황 공개

'회장님네 사람들' 10일 방송

[편집자주]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 캡처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 캡처
배우 신구, 박근형이 '회장님네 사람들'에서 연극 공연 중인 근황을 공개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tvN STORY 예능프로그램 '회장님네 사람들'에서는 '꽃할배 삼총사' 이순재, 신구, 박근형이 함께했다.

김용건과 이순재, 신구, 박근형이 김수미를 위한 꽃길과 꽃다발을 준비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김수미와 영화 '간 큰 가족'에서 부부로 호흡을 맞춘 신구는 20여 년만의 재회에 더욱 반가워했다.

이어 신구와 박근형이 연극 '고도를 기다리며'를 인기리에 공연 중인 근황이 공개됐다. 신구와 박근형은 "초연부터 매진이다"라며 지방 공연까지 전석 매진 행렬을 이어오고 있다고 밝혀 감탄을 자아냈다. 더불어 박근형은 "전회 기립박수를 받았다, 나도 깜짝 놀랐다"라며 여전히 지치지 않는 연기 열정을 전해 감동을 더했다.

한편, tvN STORY '회장님네 사람들'은 대한민국 대표 원로 배우 김용건, 김수미, 이계인 등, 20년 전 안방극장을 울고 웃게 만들었던 김회장네 사람들이 함께 전원 생활을 펼치며 벌어지는 일들을 그린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20분에 방송된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