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만남 거절 당할 때마다 슬쩍…클럽서 여자 지갑 손댄 30대 입건

[편집자주]

© News1 DB
© News1 DB

클럽에서 즉석 만남을 미끼로 여성에게 접근해 450만 원 상당을 훔친 30대 A씨가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진경찰서는 30대 A씨를 절도 혐의로 검거해 수사 중이라고 1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4월 21일 오전 1시15쯤 부산 부산진구에 있는 한 클럽에서 여성에게 접근해 지갑을 훔친 뒤 약 90만 원을 사용한 혐의를 받는다.

이와 같은 수법으로 A씨는 지난해 10월 말부터 올해 4월 말까지 총 9회에 걸쳐 지갑 등 약 450만원 상당을 훔친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즉석 만남이 성사되지 않을 경우 지갑 등을 훔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클럽에서 새벽 시간대 절도 사건은 빈번하게 일어난다"며 "특히 다수의 인원이 혼잡하게 있는 장소에서는 소지품의 분실을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