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영천 펜스 제조공장 화재 30분 만에 진화…인명피해 없어

[편집자주]

10일 오후 5시 40분쯤 경북 영천시 도남동 한 펜스 제조 공장에서 불이나 소방당국이 화재를 진화하고 있다(경북소방본부 제공)2024.6.10/뉴스1
10일 오후 5시 40분쯤 경북 영천시 도남동 한 펜스 제조 공장에서 불이나 소방당국이 화재를 진화하고 있다(경북소방본부 제공)2024.6.10/뉴스1

10일 오후 5시 40분쯤 경북 영천시 도남동 한 펜스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났다.

소방 당국은 장비 17대와 인력 50명을 투입해 30여분 만에 진화했다.

이 불로 철골구조의 공장 150평 중 75평이 탔지만,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전기적 요인으로 불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정확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조사하고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