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원주시 내년 역대 최다 9000억 국·도비 확보 도전

전날 시청 대회의실서 대책보고회
내년 주요 국비 5100억 대부분 반영

[편집자주]

강원 원주시가 1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제2차 2025년도 국·도비 확보 대책보고회를 열고 있다. (원주시 제공) 2024.6.11/뉴스1
강원 원주시가 10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제2차 2025년도 국·도비 확보 대책보고회를 열고 있다. (원주시 제공) 2024.6.11/뉴스1

강원 원주시가 내년 역대급 국·도비 확보에 도전하고 있다.

원주시는 전날 ‘제2차 2025년도 국·도비 확보 대책보고회’를 시청 대회의실에서 열었다고 11일 밝혔다. 김태훈 원주시 부시장의 주재로 진행된 보고회로, 현안 사업의 부처예산(안) 반영 금액을 공유하고 예산확보 대책을 논의하는 자리였다.

시는 내년 총 국·도비 확보 목표액을 역대 최다인 9000억 원으로 예정했다. 이 가운데 내년 주요 국비 신청 금액은 5100억 원으로, 대부분이 반영되는 성과를 거뒀다.

그러나 시는 정부예산 확정 전까지 기획재정부와 국회, 관련 부처를 찾아 감액된 예산에 대한 증액을 요청할 방침이다. 또 반영된 예산의 감액 방지를 위한 활동을 진행할 방침이다. 여기에 도비 확보를 위해 강원도 관계부서의 협조를 끌어내는 등 전략적으로 접근키로 했다.

김태훈 부시장은 “지역구 국회의원과 도의원은 물론 지역의 모든 역량을 집중해 목표한 국·도비를 반드시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