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보령해경, 신조 함정 209정 취역…수심 200m까지 탐지 가능

[편집자주]

신조 함정 209정. (보령해경 제공)/뉴스1
신조 함정 209정. (보령해경 제공)/뉴스1

보령해양경찰서가 11일 전용부두에서 신조 함정 209정의 취역식 행사를 가졌다.

이날 행사는 지자체장(보령·홍성·서천), 보령시의회, 지역 기관 단체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신조 함정 소개, 인수 경과보고, 업무유공자 표창, 초청 내빈 축사 및 기념 촬영 순으로 진행됐다.

신조 함정 209정은 길이 44m, 폭 7m, 248톤 급으로 최고 속력 30노트, 최대 700마일까지 연속 운항이 가능하다.

구난 장비, 수색 장비, 무장 등을 갖추고 있으며, 특히 수심 200m까지 탐지 가능한 수중 음파 다중빔 음향측심기를 탑재해 침몰 선체 및 실종자 수색 등 다목적 임무 수행이 가능한 최신예 경비함정으로 충남 해역을 보다 안전하게 담당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종인 서장은 “신조 함정의 첨단기술을 바탕으로 전문성을 강화해 충남 해역의 해양주권을 수호하고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