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김사랑, '46세' 뱀파이어 비주얼…173㎝ 돋보이는 각선미 [N샷]

[편집자주]

김사랑 SNS 캡처
김사랑 SNS 캡처
배우 김사랑(46)이 모델 같은 각선미를 자랑했다.

김사랑은 11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아이와 나 테니스 가는 길"이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선글라스를 착용한 173㎝의 김사랑이 반려견과 함께 테니스장으로 향하는 모습이 담겼다. 긴 생머리를 길게 늘어트린 그는 반소매 티셔츠에 짧은 바지를 입고 독보적인 각선미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한편 김사랑은 지난 2020년 TV조선 드라마 '복수해라'에 출연했으며, 현재 SNS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