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돌싱글즈5' 직업·나이 공개…"연매출 25억~30억" 밝힌 돌싱남 정체는

[편집자주]

MBN
MBN

'돌싱글즈5' 종규가 반전의 나이와 직업을 공개해 돌싱남녀들과 5MC를 깜짝 놀라게 만든다.

오는 13일 방송되는 MBN '돌싱글즈5' 6회에서는 90년대생 MZ 돌싱남녀가 '2차 정보'로 직업과 나이를 모두 오픈하는 현장이 펼쳐진다.

앞서 '2차 정보'에서 규덕은 로펌의 대표 변호사임을, 새봄은 1997년생으로 '돌싱글즈' 역대 최연소 출연자임을 밝혀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이날 방송에서 '인기남' 종규는 세아의 지목을 받아 자신의 나이와 직업에 대해 입을 떼는데, MC 유세윤은 "혹시 태권도 관장?"이라고 추측한다. 하지만 종규는 예상외의 직업을 언급해 5MC를 놀라게 한다. 종규를 마음에 두고 있는 세아와 새봄은 "뭐야"라며 묘한 미소를 짓고, 종규의 룸메이트이자 라이벌 규온은 "번데기 앞에서 주름을 잡았네"라며 뒤늦게 민망해한다.

종규에 이어 또 다른 돌싱남도 직업과 나이를 밝힌다. 그는 "건물 하나를 통째로 사업장으로 운영하고 있으며, 연 매출은 25억~30억 원 정도"라고 설명한다. 그러면서 "제가 사는 지역에서는 가장 큰 규모의 사업장"이라고 덧붙여 놀라움을 안긴다. 이에 MC 은지원은 "OOO가 제일 부자네!"라며 감탄한다.

직후 마지막으로 '2차 정보공개'에 나선 한 돌싱남은 운동선수에서 사업가로 변신한 화려한 이력과 반전 나이를 밝힌다. 의외의 정보에 놀란 돌싱남녀들은 "이제 까불면 안 되겠는데"라고 뒤늦게 반성해 웃음을 안긴다.

모모든 돌싱남녀들의나이, 직업이 공개된 후, 8인은 저마다의 달라진 속내를 공유한다. 이때 새봄은 1997년생인 자신의 나이와 다른 돌싱남들의 나이를 계산하더니 "너와 1:1 데이트를 하고 싶어"라고 대시하는 한 돌싱남에게 "5~6세 나이 차는 아무것도 아니지만, 7세 이상 나이 차는 좀"이라며 선을 긋는다. 상대 돌싱남은 "나 차였네"라며 씁쓸해해 2차 정보공개 후폭풍에 대한 궁금증을 치솟게 한다.

'돌싱글즈5' 6회는 이날 오후 10시 20분 방송된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