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GM 한국연구개발법인 사장 "지속가능 세상 향한 디자인 변혁 필요"

[편집자주]

2024 한국디자인학회 봄 국제학술대회 기조연설자로 참석한 브라이언 맥머레이 GM 한국연구개발법인 사장.(GM 한국사업장 제공)
2024 한국디자인학회 봄 국제학술대회 기조연설자로 참석한 브라이언 맥머레이 GM 한국연구개발법인 사장.(GM 한국사업장 제공)

GM(제너럴모터스) 한국사업장은 브라이언 맥머레이 GM 한국연구개발법인 사장이 지난 8일 연세대 신촌캠퍼스에서 열린 '2024 한국디자인학회 봄 국제학술대회' 기조연설자로 참석해 미래 디자인 비전을 공유했다고 11일 밝혔다.

맥머레이 사장은 '혁신을 일으키는 디자인 트랜스포메이션'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다. 그는 "디자인 트랜스포메이션은 혁신을 불러일으키고 나아가 인류 전체를 발전시키는 촉매 역할을 한다"며 "미래세대를 위해 보다 포용적이고 지속가능한 세상을 만들 수 있는 디자인 트랜스포메이션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GM은 2040년 탄소중립을 목표로 자동차 소재 역시 100% 지속가능한 소재로 대체하겠다는 목표다.

맥머레이 사장은 최근 국내 출시한 캐딜락의 전기차 '리릭'(LYRIQ)을 언급하며 GM의 미래 디자인 철학 요소를 설명했다. 리릭은 자연의 리듬에서 영감을 받은 디자인을 기반으로 헤리티지와 차세대 테크놀로지를 조화롭게 적용한 캐딜락 브랜드의 첫 전기차다.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