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최승선 김제시의원 "인구 10만 회복 민·관·정 상설 협의기구 필요"

5분 자유발언 통해 외국 국적 동포 등 발빠른 대응 요구

[편집자주]

최승선 김제시의회 의원이 11일 열린 제297회 제1차 정례회에서 5분 자유발언을 하고 있다.(김제시의회 제공) 2024.6.11/뉴스1
최승선 김제시의회 의원이 11일 열린 제297회 제1차 정례회에서 5분 자유발언을 하고 있다.(김제시의회 제공) 2024.6.11/뉴스1

최승선 전북 김제시의회 의원이 11일 인구 10만 회복을 위한 민·관·정 상설 협의기구 설치를 제안했다.

최 의원은 이날 열린 제279회 제1차 정례회 제1차 본회의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김제시 체류 외국인 주민은 결혼이민자를 포함해 4000명(총인구 대비 5%)을 넘어서는 등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있다"며 "법무부 지역특화형 비자 사업과 체류 특례 제도 도입, 재외동포청 공모사업 대응 등 선제적이고 능동적인 대응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민·관·정 협력 기구 설치는 '지방소멸 대응'이라는 화두에 해법을 찾는 과정의 일환"이라며 "범시민적 역량을 집결해 미래지향적이고 체계적인 방안을 함께 모색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