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경남도, 창원컨벤션센터서 영남권 방산기업 투자유치 설명회

입주 가능 산단, 창원 방위·원자력 융합 국가산단 홍보

[편집자주]

11일 경남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방산기업 투자유치 설명회.(경남도 제공)
11일 경남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방산기업 투자유치 설명회.(경남도 제공)

경남도는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영남권 소재 방산기업을 대상으로 투자유치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설명회는 방위사업청의 '방방톡톡 상생 워크숍'과 연계해 진행했으며 풍산, 한화에어로스페이스 등 방산기업 관계자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강만구 경남투자청장은 경남의 방위산업 육성 계획과 전략을 설명하고, 경남항공국가산업단지·창원 동전일반산업단지 등 즉시 입주할 수 있는 산업 입지를 소개했다.

또 오는 2030년까지 1조4000억 원을 투입해 103만 평 규모로 조성 예정인 창원 방위·원자력 융합 국가산업단지를 집중적으로 홍보했다.

도와 경남투자청은 투자기업에 지원하는 투자 인센티브 홍보와 맞춤형 투자 상담도 진행했다.

도는 2027년까지 방산기업 매출액 15조 원 달성을 위해 인프라, 연구개발(R&D), 기업지원, 수출지원 등의 분야 31개 사업에 총 1조 8955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도 관계자는 "경남이 글로벌 시장 강자로 인정받는 K-방산 중심지로서의 위상을 확고히 하기 위해서는 기업 유치가 최우선 과제"라며 "유관기관과 협업해 방산기업 투자 유치에 전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