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광진구 다세대주택 20대 여성 사망사건도 '교제 살인'에 무게

경찰, 숨진 여성과 같이 발견된 20대 구속…피의자 살인 혐의 인정 안 해

[편집자주]

서울 광진경찰서의 모습. 2023.11.22/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서울 광진경찰서의 모습. 2023.11.22/뉴스1 © News1 이재명 기자

다세대주택에서 흉기에 찔려 숨진 채 발견된 20대 여성 사건을 수사 중인 경찰이 함께 있었던 남성을 살인 혐의로 구속했다. 사건이 발생한 지 18일 만이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피해자와 같이 흉기에 목을 찔린 채 발견된 20대 남성 A 씨를 지난 7일 살인 혐의로 구속했다고 11일 밝혔다. 다만 A 씨는 혐의를 인정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A 씨와 피해 여성은 지난달 21일 오전 5시쯤 서울 광진구 자양동의 한 다세대주택에서 발견됐다. 피해 여성은 발견 당시 이미 사망했고 위독한 상태였던 A 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받아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A 씨는 피해 여성과 수개월간 교제한 연인 사이로, 경찰은 A 씨가 피해 여성을 살해한 것으로 보고 자세한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