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전북교육청, 저소득 학생에 인터넷통신비 지원…가구당 월 1만7600원

1만2000명 지원할 예정…주민센터, 복지로에서 상시 신청

[편집자주]

전북특별자치도교육청. © News1 유경석 기자
전북특별자치도교육청. © News1 유경석 기자

전북특별자치도교육청이 저소득층 가정 학생들에게 인터넷통신비를 지원한다.

도교육청은 저소득층 가정 학생을 대상으로 교육정보화(인터넷통신비)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정보격차로 인한 불평등을 해소하고, 학생들의 온라인 학습기반 조성을 목적으로 추진됐다.

지원 대상은 국민기초생활수급자·법정차상위계층·한부모가족보호대상자·북한이탈주민·난민인정자 또는 그 자녀다. 해당자가 관할 주민센터에 방문 신청하거나 인터넷 복지로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도교육청은 올해 약 1만2000명에게 19억7090여 만 원의 인터넷통신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범위는 1가구당 1회선이다. 형제자매가 있을 경우 최연소자가 지원 대상이 된다. 지원 금액은 월 1만7600원이며, 지원 기간은 올해 7월부터 내년 6월까지 1년간이다.

서거석 교육감은 “저소득층 가구 학생에 대한 인터넷통신비 지원을 통해 해당 가구에는 교육비용 절감을, 학생들에게는 균등한 교육 기회를 제공하고자 한다”면서 “우리 교육청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육복지 사업을 추진해 공교육의 책무성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