닫기 공유하기

충북대·네패스, 반도체공동연구소 유치 업무협약

[편집자주]

충북대학교와 ㈜네패스가 11일 충북대에서 교육부가 지원하는 반도체공동연구소 사업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왼쪽부터 이준수 충북대 연구처장, 최치호 ㈜네패스 반도체사업부 상무.(충북대 제공)/뉴스1
충북대학교와 ㈜네패스가 11일 충북대에서 교육부가 지원하는 반도체공동연구소 사업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왼쪽부터 이준수 충북대 연구처장, 최치호 ㈜네패스 반도체사업부 상무.(충북대 제공)/뉴스1

충북대학교와 ㈜네패스가 11일 충북대에서 교육부가 지원하는 반도체공동연구소 사업 유치를 위한 업무협약을 했다.

이날 협약식은 이준수 충북대 연구처장, 최치호 ㈜네패스 반도체사업부 상무가 대표로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양 측은 △반도체공동연구소 인프라를 활용한 현장형 실습 교육으로 산업체 맞춤형 인재 양성 △반도체 연구 지원을 위한 필요 장비 구축 △네패스 재직자 대상 연구 프로그램 개발·운영 △네패스의 교육용 기자재 기증 △반도체공동연구소 활용을 통한 기술 개발·공동연구 등에 합의했다.

이준수 충북대 연구처장은 "충북을 대표하는 반도체 기업 ㈜네패스가 뜻을 함께 해줘 든든하다"라며 "반도체 인재와 기술교류의 장을 만들도록 반도체공동연구소 유치에 힘쓰겠다"고 했다.
연관 키워드
로딩 아이콘